2/19 론칭을 앞두고.


기본적으로 우리가 진행하는 브랜딩/이벤트/콜라보 마케팅으로는 mass audience를 잡는다.
mass로 잡은 유저들을 free play로 최대한 참여시키는게 궁극적인 목표이다.
게임 진입 전환 허들이 낮아진만큼, mass 대상으로 전환률을 높여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생각함.
우리의 기존/휴면 유저들에게도 리마인드 해볼만한 컨텐츠를 분야별로 다양하게 준비했고, 네가 좋아하는게 하나쯤은 있겠지 방식으로 Spread > Pick > Expand 해보기.
검은사막 IP를 갖고 게임 밖에서 즐길만한 것들을 주면서, 그 관심이 게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는 게 전략 포인트임.
이번 브랜딩 마케팅은 결국 우리가 기획한 컨텐츠 경쟁력이 얼마나 되는지를 검증하는 기회가 될 듯.

대행사에서 진행하는 브랜딩/UA로는 targeted audience를 최대한 잡아둔다.
동 장르 유저 중에 아직도 우리 서비스를 접해보지 않은 많은 유저들을 이번에 잡아오는게 바로 대행사의 역할이자 목표이다.
Mass에 욕심 부리지 말고, 우리의 코어 타겟 user pool을 어떻게 우리 편으로 만들것인지 고민해야함.
코어 타겟 유저들은 Free라고 해서 자신이 하고 있던 걸 버리고 갈아타지 않을 것.
매체 운영을 잘하는 건 기본이고, 이미 다른 브랜드에 관여도가 높은 팬층을 어떻게 이번 기회에 우리 쪽으로 데려올 것인지에 대한 고민에서 나온 가설과 전략 필요.
이걸 제시할 수 있는 에이전시가 진짜 실력있는 곳 아닐까.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